오늘의 QT 말씀



|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하나님의 통치 원리, 교만한 자를 낮추심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1)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고요한 중에 기다리니
진흙과 같은 날 빚으사
주님의 형상 만드소서
(2)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주님 발앞에 엎드리니
나의 맘속에 살피시사
눈보다 희게 하옵소서
(3)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병들어 몸이 피곤할때
권능의 손을 내게 펴사
강건케 하여 주옵소서
(4)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온전히 나를 주장하사
주님과 함께 동행함을
만민이 알게 하옵소서 아멘


다니엘 5:13 - 5:23
13 이에 다니엘이 부름을 받아 왕의 앞에 나오매 왕이 다니엘에게 말하되 네가 나의 부왕이 유다에서 사로잡아 온 유다 자손 중의 그 다니엘이냐 14 내가 네게 대하여 들은즉 네 안에는 신들의 영이 있으므로 네가 명철과 총명과 비상한 지혜가 있다 하도다 15 지금 여러 지혜자와 술객을 내 앞에 불러다가 그들에게 이 글을 읽고 그 해석을 내게 알게 하라 하였으나 그들이 다 그 해석을 내게 보이지 못하였느니라 16 내가 네게 대하여 들은즉 너는 해석을 잘하고 의문을 푼다 하도다 그런즉 이제 네가 이 글을 읽고 그 해석을 내게 알려 주면 네게 자주색 옷을 입히고 금사슬을 네 목에 걸어 주어 너를 나라의 셋째 통치자로 삼으리라 하니 17 다니엘이 왕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왕의 예물은 왕이 친히 가지시며 왕의 상급은 다른 사람에게 주옵소서 그럴지라도 내가 왕을 위하여 이 글을 읽으며 그 해석을 아뢰리이다
18 왕이여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 왕의 부친 느부갓네살에게 나라와 큰 권세와 영광과 위엄을 주셨고 19 그에게 큰 권세를 주셨으므로 백성들과 나라들과 언어가 다른 모든 사람들이 그의 앞에서 떨며 두려워하였으며 그는 임의로 죽이며 임의로 살리며 임의로 높이며 임의로 낮추었더니 20 그가 마음이 높아지며 뜻이 완악하여 교만을 행하므로 그의 왕위가 폐한 바 되며 그의 영광을 빼앗기고 21 사람 중에서 쫓겨나서 그의 마음이 들짐승의 마음과 같았고 또 들나귀와 함께 살며 또 소처럼 풀을 먹으며 그의 몸이 하늘 이슬에 젖었으며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 사람 나라를 다스리시며 자기의 뜻대로 누구든지 그 자리에 세우시는 줄을 알기에 이르렀나이다
22 벨사살이여 왕은 그의 아들이 되어서 이것을 다 알고도 아직도 마음을 낮추지 아니하고 23 도리어 자신을 하늘의 주재보다 높이며 그의 성전 그릇을 왕 앞으로 가져다가 왕과 귀족들과 왕후들과 후궁들이 다 그것으로 술을 마시고 왕이 또 보지도 듣지도 알지도 못하는 금, 은, 구리, 쇠와 나무, 돌로 만든 신상들을 찬양하고 도리어 왕의 호흡을 주장하시고 왕의 모든 길을 작정하시는 하나님께는 영광을 돌리지 아니한지라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다니엘이 왕이 제안한 권력과 예물은 거절하지만 벽에 쓰인 글은 해석하겠다고 말합니다. 그는 선왕 느부갓네살이 교만히 행해 왕위에서 쫓겨난 사실을 알면서도 마음을 낮추지 않고, 자신을 하늘의 주재보다 높이며, 성전 그릇으로 술을 마시고 우상을 찬양한 벨사살왕을 책망합니다.


벨사살왕 앞에 선 다니엘 5:13~17
인생에 대한 하나님의 평가는 외적 조건이 아닌 내적 충실성(신실함)에 따라 이루어집니다. 벨사살왕에게 다니엘은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 잊힌 존재요 포로로 끌려온 유다 자손 중 한 사람에 불과했습니다. 그렇지만 하나님 보시기에는 그렇지 않았습니다. 다니엘은 여전히 하나님의 영에 이끌려 살고 그 안에 지혜와 명철이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인간이 알 수 없는 비밀스러운 보화와 지식의 빛이 그 안에 있었습니다(고후 4:6). 벨사살왕은 다니엘에게 엄청난 보상을 제시하지만 다니엘은 그것을 단호히 거절합니다. 그가 진정으로 바라는 것은 왕이 높으신 하나님의 권세를 인정하고 그분의 뜻을 따라 나라를 다스리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나라와 그분의 영광을 먼저 생각하는 사람이 진정한 신앙인입니다.

왕에게 임할 심판 5:18~23
하나님께 돌릴 영광을 스스로 취하는 자에게는 심판이 임합니다. 다니엘은 예언자적 사명을 가지고 하나님의 말씀을 담대히 선포합니다. 그는 벽에 쓰인 글자를 해석하기에 앞서 벨사살왕의 근본적인 문제 곧 자신을 하늘의 주재보다 높이고 성전 그릇으로 술을 마시며 거룩하신 하나님을 모욕한 행동을 지적합니다(23절). 하나님의 영광을 가로챈 벨사살왕은 회개의 기회도 얻지 못하고 파멸합니다. 선왕 느부갓네살은 한때 교만해 하나님의 심판을 받았지만, 돌이켜 하나님의 긍휼을 입었습니다. 벨사살왕은 마땅히 역사의 교훈에 귀를 기울여야 했습니다. 천지를 주관하시는 하나님의 손길은 역사 속에서 교만한 자를 낮추시고 겸손한 자를 높이십니다.
더 깊은 묵상
● 벨사살왕이 다니엘을 ‘사로잡아 온 유다 자손’(13절)이라 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나는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을 어떤 상황에서도 변함없이 누리고 있나요?
● 다니엘이 느부갓네살왕의 삶을 언급하며 벨사살왕에게 깨우치고자 한 것은 무엇인가요? 내 마음에 교만이 싹틀 때 어떻게 해야 할까요?
오늘의 기도
하나님의 역사하심을 알면서도 마음을 낮추지 않고 하나님을 만홀히 여긴 벨사살왕의 어리석음이 제 안에 없는지 돌아봅니다. 호흡까지도 주장하시고 작정하신 일을 성취하시는 하나님이 삶의 주권자심을 믿으며, 교만한 태도와 언행을 날마다 말씀으로 가지 치게 하소서.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김은주, 엄재성
자료제공 : (사)두란노서원 | Tel : 02-2078-3200 | Email : qtlife@duranno.com
All Rights Reserved (c)DURANNO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
QT 제공 www.swim.org |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